센터소식
로베스트 바로가기

 

 공지사항

 

 나눔과 베품

 

 발전위원회 게시판

 


인간, 동물 돌연변이 3200개 생기면 죽는다
 임승완    | 2022·07·01 10:42 | HIT : 873 | VOTE : 211 |
세포 고장 잦으면 수명 짧아지고, 고장 느리면 생체 세계도 느려진다. 해마다 생기는 유전자 돌연변이 기린 99개, 도더지쥐 93개 몸무게 2만배 차이나지만 수명 비슷하다.

사람은 80년을 살지만 기린은 수명이 24년에 그친다. 몸집이 크다고 수명이 짧은 것도 아니다. 몸무게 90톤이 넘는 북극고래는 268년을 산다. 동물의 수명은 유전자에 돌연변이가 얼마나 빨리 일어나느냐에 달려 있다.

코끼리가 암 발생 적은 까닭은? 돌연변이가 암의 원인으로 알려졌지만 노화에도 역시 중요하다는 것을 실험으로 처음 입증한 결과이다.

고래는 사람보다 세포가 수조 개나 더 있어 세포분열 등 오류로만 따지면 어른이 되기 전에 암에 걸려 사라져야 한다.

그린란드 상어의 장수 비밀을 추적한 결과 이 상어의 수명이 400세 이상이라고 발표했다. 코끼리는 암 억제 유전자인 TP53이 20벌이나 있는 것을 발견했다. 사람은 이 유전자가 한 벌밖에 없다.

수온이 낮으면 신체 대사도 느리게 진행된다. 실제로 그린란드 상어는 한 해 1센티미터씩 더디게 자란다. 그만큼 수명도 늘어난다는 것이다. 온도가 낮으면 DNA 손상을 억제하는 유전자도 작동한다.

감사합니다.
  
259   젊게 만드는 주사 약 개발  임승완 24·02·14 12
258    새해 첫날 지진 노스트라다무스의 예언  임승완 24·01·04 81
257   초고령 사회 집안 중심은 화장실  임승완 23·12·08 96
256   한국도 곧 위기, 쌀 두알 양으로 사람 죽이는 펜타닐  임승완 23·11·06 129
255   천재 에디슨을 키워낸 엄마  임승완 23·10·12 237
254   한반도 유사 시 일본 유엔 기지에서 병력‧무기 즉...  임승완 23·09·01 192
253   핵전쟁 시 생존가능성 1위 국가  임승완 23·07·04 338
252   혈압 정확하게 재는 표준 지침  임승완 23·06·01 351
251   한국 전쟁에 목숨 바친 하버드대 18명  임승완 23·05·04 384
250   별처럼 빛나는 생애를 산 여인  임승완 23·04·03 436
249   돈보다 인생의 좋은 조건  임승완 23·03·02 554
248   50세 이후 근지구력 키우는 운동법  임승완 23·02·01 509
247   대한민국 대통령 윤석열 님의 친필 신년 인사장 받음  임승완 23·01·17 522
246   미국 뉴욕타임즈가 꼽은 건강 팁 9개  임승완 23·01·03 524
245    습관으로 성격을 본다  임승완 22·12·01 580
244   유대인 노벨상의 3분의 1을 휩쓰는 비결  임승완 22·11·04 709
243   거짓말로 수사받으며 부끄러움도 모르는 대법원장  임승완 22·10·04 723
242   근육 방치하면 심각한 위험  임승완 22·09·05 704
241    네버코비드(코로나에 안 걸린 사람들)  임승완 22·08·01 968
  인간, 동물 돌연변이 3200개 생기면 죽는다  임승완 22·07·01 873
1 [2][3][4][5][6][7][8][9][10]..[13]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GGAMBO


465-120) 서울 서초구 서초동 1711 정곡빌딩 남관 204호 전화:(82) 02-593-1307(사무처) / 팩스:(82) 02-593-1377